검색어 '타히티'에 대한 3 개의 검색 결과

  1. 2013/07/05 보라보라 타히티 신혼여행 이야기 - 3 by 젤라피
사용자 삽입 이미지


3부를 시작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풍경이 상당히 비 현실적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식당 입니다.
저렇게 새가 식당에 자주 옵니다. 밥먹으로...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뒷에 보이는 물에는 물고기가 상당히 많습니다.
빵던지면 물반 고기반 수준으로 몰려 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산서
8208 퍼시픽 프랑입니다. 아침이 그렇게 비싸지는 않지만. 대충 10만원???은 넘겠네요.
팁도 계산서에 쓰면 알아서 계산됩니다.

계산서가 나오고 사인도 하지만, 호텔 패키지에 식사비용 포함이라 비용 청구는 되지 않습니다.

아침 뷔폐, 저녁 뷔폐, 로멘틱 디너 1회 이외에 다른걸 주문하면 일부 메뉴는 별도 청구 되니, 잘 물어보고 주문하면 됩니다. 근데 그냥 뷔폐가 제일 괜찮은거 같습니다. 물런 느끼함은 사라지지 않지만, 괜찮은것 같습니다. 로멘틱 디너보다 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과일 맛은 맛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일 매일 내/외를 청소해 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섬 둘러 보러 다시 나가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섬 전체를 둘러 보다가 이런곳도 나오더군요.
더 이상 통행 할 수 없도록 통제도 하고, 쓰레기 등 처리하는 곳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뭐.. 이것도 관광이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고여있는 바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둥에 사람이 한명 붙어 있습니다.
잠수해서 기둥도 청소 하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헛... 발이... 여자 발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기둥 청소중..!!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맨 위의 사진의 실제가 이겁니다.

실내에 유리로 바닥의 바다를 볼 수 있습니다.
원래의 취지는 물고기를 보기 위함인데, 저희 숙소는 워낙 바다쪽으로 멀리 나가 있고, 수심이 깊어서
물꼬기는 하~~나도 없어요 ㅋ;.

청소 하는 아저씨와 눈이 딱 마춰졌네요~~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서 파는 물입니다.
맛은 나쁘지 않고, 괜찮지도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장은 높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외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숙소들의 입구에는 이렇게 손/발을 씻을 수 있도록 콧물이 나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뭐 연꽃밭도 있긴한데, 이색적이진 않네요.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액티비티(활동 패키지)하러 갑니다.
4륜 구동 튜어(였었나??) 라는 겁니다.
배타고 본섬으로 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라보라 지만, 본섬은 현실적이네요. ㅋ;.
이제야 사람 사는 곳 같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섬 바다도 괜찮은곳은 상당히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텔이 아닌곳의 화장실입니다.
물런 이정도도 매우 깨끗한 편이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4성 호텔 르 모아나 였던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 중턱에서 바라본 보라보라 섬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노라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같이간 외국인과 운전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진주 농장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게 이름도 The Farm 입니다. 보라보라에는 직접 재배 생산하는 곳이 두군덴가 있다고 하더군요.
뭐.. 그러고 보니 결국 여기 진주도 양식 진주 라는거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주 빼는걸 보여주기 위해 이렇게 내부에 몇마리 넣어 둔거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운전사 아저씨 입니다.
성격 대단히 좋으신 분이고, 강남 스타일을 잘 아시더군요.
그리고 보라보라 본토 언어를 몇개 알려 줬는데..
참 재미있는 말이 많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주 만 꺼내는 모습입니다.
흑진주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주를 잘라서 얼마나 진주가 두텁게 붙어 있는지 보여 줍니다.
진주의 표면이 얇으면 금방 벗겨 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다른 산 중턱 입니다.
섬을 방어하기 위한 포가 있는데, 뭔가의 역사와 이유들이 많이 있지만, 설명은 생략.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다른곳의 낮은 산이고 집이 한채 있습니다.
그 누구죠?? 고갱인가? 여튼 이곳 타이티에서 그림을 그렸다죠?
이곳도 아티스트분이 그림을 그리는 작업실 겸, 개인 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염료가 좀 다르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것도 만들어 팔고 있습니다.
가격은 좀 비쌉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 개가 한마리 사는데 코코아 껍질을 잘 깝니다. ㅋ;.
주변의 갈색 조각들이 모두 코코아 껍질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시는분들 모두 주는지 모르겠으나,
이렇게 코코아랑 스위트였던가 여튼 둘다 맛이 괜찮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되돌아 가는길에는 주민들을 무료로 태워주나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섬에는 저런 조그만한 섬이 종종 있네요.
풍경은 차이가 많이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어떻게 생겨 난걸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라보라에는 한국 차가 상당히 많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라보라 본섬에 있는 르 메르디앙 선착장입니다.
다른 호텔들도 르 메르디앙 선착장(택시??)를 많이 이용한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말 현실적인 평범한 보라보라 본섬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배를 타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비현실 속으로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이올린에 북마크하기(0) 이올린에 추천하기(0)
2013/07/05 13:12 2013/07/05 13:12
젤라피 이 작성.

« Prev : 1 : 2 : 3 : Next »